인천시립무용단은 8월 24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라디오 댄스'로 돌아온 <산-64번지>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인천시립무용단은 8월 24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라디오 댄스'로 돌아온 <산-64번지>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인천시

 
인천시립무용단(예술감독 윤성주)은 오는 24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라디오 댄스'로 돌아온 <산-64번지>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산-64번지>는 산동네에 사는 다양한 인간 군상을 통해 서민들의 희로애락과 녹록치 않은 현실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무용극이다. 삼포·사포 세대를 자칭하며 지친 삶을 이어나가는 것만으로도 벅찬 요즘 사람들에게 작은 위로를 전하자는 취지로 만들어졌다.

이번 공연의 안무를 맡은 유봉주 단원은 폭넓은 캐릭터 연기를 소화하며 인천시립무용단의 다양한 공연에서 주역으로 활약해왔다. 유머러스하면서도 진지함을 갖춘 그는 무용단의 <춤추는 동화>, <문학 속으로> 등 여러 작품에서 안무·연출을 맡기도 했다. 

엄정한 오디션과 세 차례에 걸친 쇼케이스를 통해 탄생했던 <산-64번지>는 지난해 초연을 통해 관객들과의 소통, 이야기와 춤의 절묘한 조화로 호평을 받았다. 올해는 더 새로워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2019년 버전의 <산-64번지>는 '라디오 댄스'라는 콘셉트의 새로운 옷을 입었다. 마치 라디오를 듣는 듯 이어지는 내레이션과 함께 펼쳐지는 무대 위의 춤과 연기는 라디오 사연에 위로와 공감을 얻었던 세대들에게 향수와 정겨움을 준다. 불황과 재개발, 청년 실업 등 가볍지 않은 이야기를 익숙한 가요와 음악을 통해 좀 더 쉽게 다가설 수 있도록 구성됐다.

'백수들의 춤', '만취춤' 등 익살스런 안무와 곳곳에서 빛나는 캐릭터를 조화시켜 관객을 자연스럽게 작품의 세계로 끌어와 춤의 매력에 빠져들게 한다. 

할인 이벤트도 진행된다. 초·중·고교생은 30%, 이(e)음카드 소지자는 20%를 할인받아 예매할 수 있다. 

춤이 선사하는 직관적 감동과 스토리가 갖는 묵직한 힘으로 관객을 작품 속으로 끌어들일 공연 <산-64번지>에 관한 문의는 인천시립무용단(☎ 032-438-7774)으로 연락하면 된다.
 
 인천시립무용단은 8월 24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라디오 댄스'로 돌아온 <산-64번지>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인천시립무용단은 8월 24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라디오 댄스'로 돌아온 <산-64번지>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인천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