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여성 팬을 대상으로 한 '레이디스 데이'를 개최했다.
또한 지역과 상생발전하기 위해 지역 농가돕기 '사랑의 양파나눔행사'와 '불우청소년돕기 모금 캠페인'도 벌였다.

전남드래곤즈는 지난 14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대전과의 홈경기를 '레이디스 데이'로 정하고, 여성 팬을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
 
전남드래곤즈 지난 14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대전과의 홈경기 에스코트 참가자와 전남드래곤즈 선수들

▲ 전남드래곤즈지난 14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대전과의 홈경기 에스코트 참가자와 전남드래곤즈 선수들ⓒ 박주식


우선 이날 경기의 에스코트로 이벤트를 통해 뽑힌 여성 22명이 나섰다. 또 여성이 경기 티켓을 구매하면 50% 할인을 해주었으며, 선착순 1천명에게는 이니스프리 광양중동점과 토니모리 광양중동점에서 후원한 여름 바캉스 파우치(5종 샘플)을 제공했다.
 
전남드래곤즈 시축

▲ 전남드래곤즈시축ⓒ 박주식


또한 지역 소상공인들이 홍보와 판매를 할 수 있도록 경기장 외곽에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이 자리에선 아리아리 플리마켓과 선수들의 사인을 받고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팬 사인회, 많은 참여 선물이 있는 드래곤즈 풋샷이 운영됐다.

하프타임에는 지역 가수인 나광진의 공연이 펼쳐졌다. 경기 종료 후에는 최근 양파 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의 양파 농가를 돕기 위해 이 지역에서 생산한 양파 1만kg을 구매해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1망(2kg)씩 제공했다.
 
전남드래곤즈 전남드래곤즈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농가를 돕기 위해 전남 지역에서 생산한 양파 1만kg을 구매해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1망(2kg)씩 제공했다.

▲ 전남드래곤즈전남드래곤즈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농가를 돕기 위해 전남 지역에서 생산한 양파 1만kg을 구매해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1망(2kg)씩 제공했다.ⓒ 박주식

 
사랑의 양파 나눔 행사장 옆에서는 지역의 불우청소년을 돕기 위한 사랑의 모금캠페인도 진행됐다.

전남드래곤즈 조청명 사장은 "구단의 존재의 이유는 지역민이다. 지역이 잘돼야 구단이 잘 된다. 그런 의미에서 최근 양파가격 폭락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농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지역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갖고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행사 취지를 말했다.
 
전남드래곤즈 한찬희 선수의 골에 기뻐하는 전남드래곤즈 선수들

▲ 전남드래곤즈한찬희 선수의 골에 기뻐하는 전남드래곤즈 선수들ⓒ 박주식

 
한편 이날 경기는 전반전 터진 한찬희와 최재현의 연속골로 전남이 2-0으로 승리했다. 전남은 이날 승리로 승점 3점을 챙기며 상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가끔 꼭 쓰고 싶은 일들이 있어 오마이뉴스와 함께 하려 합니다. 그동안 오마이뉴스에 자주 글을 싣지 못해 죄송하구요 오늘을 시작으로 많은글 올리기 위해 노력 하겠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