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천만 관객 넘긴 <알라딘>

7일 천만 관객 넘긴 <알라딘>ⓒ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디즈니 <알라딘>이 개봉 53일째인 14일 일요일 오전 10시, 드디어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올해 개봉한 영화로는 <극한직업>과 <어벤져스: 엔드게임>에 이은 세 번째 기록이자, 역대 25번째 천만 영화, 외국 영화로는 역대 7번째다. 
 
<알라딘>은 역대 5월 개봉 영화 중 최고 흥행작으로, 5월에 개봉한 영화 중 첫 천만 영화라는 영예를 얻었다. 역대 디즈니 영화 중 1029만 관객을 모은 뮤지컬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기록도 능가하게 됐다. 역대 뮤지컬 영화 최고 흥행 기록까지 세우게 되는 셈이다.
 
<알라딘>의 천만 돌파는 꾸준한 입소문을 통한 역주행이 원동력이었다. 같은 디즈니 가문의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2,835개라는 극심한 스크린 독과점으로 영화 생태계를 위협했다면, <알라딘>은 그 반대였다. 최대 스크린 1409개로 상대적으로 착한 흥행을 이뤄낸 셈이다. 
 
<알라딘>의 기록은 스크린 독과점 없이 영화의 힘만으로 천만 관객 동원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반칙 개봉과 스크린 독과점 논란으로 얼룩졌던 일부 할리우드 대형 직배사 배급 영화 새로운 전례를 만든 셈이다.
 
<알라딘>의 흥행에서 주목되는 부분은 역주행이다. 일반적으로 영화 흥행은 개봉 첫 주에 가장 많은 관객이 찾고, 시간이 갈수록 줄어드는 흐름을 보인다. 이를 거스르는 역주행 흥행은 최종 관객수를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최근 작품 중에는 <보헤미안 랩소디>가 역주행으로 994만까지 도달해 흥행분석가들의 예측을 빗겨갔다. 
 
역주행에 높은 좌석판매율이 천만 원동력
 
 흥행 역주행의 힘을 보여준 <알라딘>

흥행 역주행의 힘을 보여준 <알라딘>ⓒ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지난 5월 23일 개봉한 <알라딘>의 역주행은 개봉 3주차부터 시작됐다. 첫 주 주말 관객이 80만, 둘째주가 74만. 2주차 관객이 첫 주와 비교해 상대적으로 줄었는데, 3주차에 110만으로 반등하면서 역주행을 시작한 것이다. 이후 주말 관객 수가 조금씩 줄어들기는 했으나 감속 폭이 작았다.
 
4주차 주말이었던 6월 15일에는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던 <기생충>을 밀어내며 1위로 올라섰다. 이때까지도 누적 관객이 490만 정도였기에 천만을 예측하기 쉽지 않았으나 일부에서는 조심스레 천만 가능성도 예견했다. 그만큼 역주행의 힘이 크기 때문이다. <알라딘>은 천만 돌파 하루 전인 7일 누적 관객에서도 <기생충>을 추월하면서 마침내 천만 고지에 올라서게 됐다.
 
<알라딘>의 흥행에는 관객 충성도도 크게 작용했다. 좌석 판매율에서 경쟁작들과 월등히 앞선 흐름을 보인 것이다. 상영관이 줄어들고난 뒤에도 <알라딘>의 좌석판매율은 최근 개봉한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을 크게 앞서고 있다. 평일에 영화를 찾는 관객들 역시 꾸준한 흐름을 보이고 있는 것도 천만을 이뤄낸 바탕이 됐다. 역대 영화 중 개봉 5~7주차 주말 최다 관객수까지 기록했는데, 이 같은 추세라면 역대 개봉 8주차 주말 최다 관객수 신기록 수립도 확실시 된다.
 
여기에 역대 4DX 사상 최고 흥행 신기록도 수립해 90만 명 관객 돌파를 앞두고 있다. 이는 기존 1위였던 2014년 <겨울왕국>의 48만 관객 기록에 거의 2배인 수치다. <알라딘>은 현재 역대급 좌석 판매율을 기록하며 최장 기간 4DX흥행 신드롬을 일으키는 중이다. 4DX와 4D통합하면 992,464명으로 8일 100만 돌파가 예상된다. 
 
성인 관객까지 끌어들인 디즈니 제국의 애니메이션과 뮤지컬 영화의 힘이 한국 시장에서 날개를 달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영화(독립영화, 다큐멘터리, 주요 영화제, 정책 등등) 분야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환영합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