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최명길-홍종현, 다정한 모자처럼 배우 최명길과 홍종현이 19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과도 같은 일상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23일 토요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

▲ [오마이포토] '세젤예' 최명길-홍종현, 다정한 모자처럼 ⓒ 이정민


배우 최명길과 홍종현이 19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과도 같은 일상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23일 토요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