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이글스의 리빌딩 추세가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 올 시즌을 앞두고 베테랑 투수들을 대대적으로 정리하고 있다. 지난해 시즌 도중이었던 8월에는 심수창을, 시즌이 종료된 뒤 11월에는 박정진과 배영수를 방출했다. 지난 1월 말 좌완투수인 권혁도 '쿨하게' 풀어줬다. 

스스로 방출을 요청한 네 선수 중 박정진은 한화의 프런트로 새 출발하지만 심수창, 배영수, 권혁은 모두 타 구단으로 이적했다. 지난해 정규시즌 3위로 준플레이오프에 직행하며 기대 이상의 성과를 낸 한화가 눈 앞의 성적에 집착하기보다 젊은 선수들에 더 많은 기회를 주겠다는 의지가 엿보인다. 
 
 지난해 35세이브로 세이브왕을 차지한 한화 정우람

지난해 35세이브로 세이브왕을 차지한 한화 정우람ⓒ 한화 이글스

 
2018년 한화 불펜은 평균자책점 4.28, 피OPS(피출루율 + 피장타율) 0.749로 리그 1위를 기록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에 가장 큰 공헌을 했다. 탄탄한 불펜의 원동력은 리그 최강의 마무리 정우람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정우람은 55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3.40 5승 3패 35세이브를 기록했다. 지난해 KBO리그에서 유일하게 30세이브 이상을 기록하며 세이브왕 타이틀을 수상했다. 젊은 투수들 위주로 구성된 한화 불펜 필승조는 어떻게든 정우람에게만 연결시키면 승리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었다. 

한용덕 감독이 보인 인내심도 정우람의 세이브왕 차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타 팀 마무리 투수들은 상황에 따라 1.1이닝 이상의 멀티 이닝 소화가 잦았다. 극심한 타고투저로 인해 KBO리그 대부분의 팀들이 불펜 필승조의 기본적인 인적 구성조차 어려움을 겪었기 때문이다. 그로 인해 마무리 투수에 돌아가는 이닝 부담이 결코 작지 않았다. 결과적으로 멀티 이닝 소화가 부메랑으로 되돌아와 결정적 순간에 무너지는 경우도 종종 있었다. 

▲ 2018시즌 세이브 1-5위의 이닝 기록
 
 2018시즌 세이브 1-5위의 주요 기록(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2018시즌 세이브 1-5위의 주요 기록(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

 
반면 한용덕 감독은 정우람의 멀티 이닝 소화를 최대한 억제하는 대신 다른 불펜 투수들을 다양하게 활용해 8회까지 끝마치려 했다. 정우람을 배려하는 것은 물론 젊은 투수들을 성장시키는 양수겸장을 의도한 것이다. 지난해 정우람은 53이닝을 소화했는데 이는 세이브 순위 5걸에 포함된 투수들 중 가장 적은 이닝이다. 

하지만 세심한 관리에도 불구하고 정우람 역시 후반기 이후 난조를 보였다.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직전이었던 8월에는 5경기에서 1패 2세이브를 기록하는 동안 평균자책점 9.64 피OPS 1.244로 크게 흔들렸다. 

아시안게임 참가 뒤인 9월부터 정규 시즌 종료까지는 10경기에서 1승 무패 4세이브를 기록했지만 평균자책점 5.91 피OPS 0.891로 역시 좋지 않았다. 정규 시즌 도중의 국제 대회 참가가 부담이 되었다고 풀이할 수 있다. 정우람은 아시안게임 대회 도중 고열과 장염에 시달리기도 했다.
 
 2019시즌 종료 뒤 FA 자격 취득이 예상되는 한화 정우람

2019시즌 종료 뒤 FA 자격 취득이 예상되는 한화 정우람ⓒ 한화 이글스

 
2019년 정우람은 두 마리 토끼를 노린다. 하나는 한화의 2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이다. 이번 스토브리그에서 한화는 외국인 투수 2명 물갈이 외에는 특별한 선수 보강은 없지만 젊은 선수들의 각성을 기대하고 있다. 물론 한화의 가을야구는 정우람이 든든히 뒷문을 걸어 잠근다는 전제 하에서 가능하다.  

다른 하나는 정우람의 FA 자격 취득이다. 그는 2015시즌 종료 뒤 불펜 투수 역대 최고액인 FA 4년 총액 84억 원에 한화 이글스로 이적했다. 지난 3년과 준수한 성적표를 남긴 그가 올 시즌에도 꾸준한 모습을 보인다면 '베테랑 FA 한파'를 뚫고 또 다시 좋은 조건의 계약을 맺을 가능성이 충분하다. 2019시즌이 한화는 물론 정우람에게도 만족스러운 한 해가 될지 주목된다. 

[관련 기사] 한화 '구세주' 호잉, 2년차에도 날아오를까

[기록 참조: 야구기록실 KBReport.com(케이비리포트), KBO기록실, 스탯티즈]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글: 이용선 /감수: 김정학 기자) 본 기사는 스포츠전문지[케이비리포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기사 문의 및 스포츠 필진·웹툰작가 지원하기[ kbr@kbreport.com ]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중문화/스포츠 컨텐츠 공작소 www.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입니다. 필진 및 웹툰작가 지원하기[kbr@kbreport.com]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