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마을 아치하라의 비밀>을 쓴 도현정 작가가 '해와 달' 설화를 모티프로 한 미스러티 심리 수사극 <붉은 달 푸른 해>을 들고 돌아왔다. JTBC <품위 있는 그녀>와 SBS <키스 먼저 할까요>의 주역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로 스릴러 장르에 도전한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새 수목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서는 <붉은 달 푸른 해>의 하이라이트 영상도 공개됐으나 영상만으로는 드라마 줄거리를 파악하기 힘들 정도로 미스터리한 느낌이 강했다.

제작발표회에는 김선아 외에도 이이경, 남규리, 빅스의 차학연 등 <붉은 달 푸른 해>의 주연 배우들이 참석했다. 하지만 남규리와 차학연의 경우 '감정이 드러나지 않는 의문의 인물'이거나 '부드럽고 선한 용모 뒤에 비밀을 감추고 있는 남자' 등으로 소개돼 두 사람이 어떤 역할을 그릴지 알 수 없었다.

극 중 유능한 아동상담사로 일상을 이어가던 차우경(김선아 분)은 어느 날 차로 소녀를 치는 사고를 저지른다. 차우경은 이후 계속 소녀를 보게 된다. 차우경은 소녀를 쫓던 중 일어나는 연쇄 살인에 휘말리고 그때마다 살인 현장에서 기묘한 시(詩)의 구절을 만나게 된다.

김선아는 취재진 앞에 서서 인사를 하면서 "<붉은 달 푸른 해>를 선택한 이유는 대본이 너무 재밌어서이다. 특별한 이유가 없다"며 "촬영을 하면서 점점 더 재밌어질 것"이라며 기대감을 갖게 만들었다.

연출을 맡은 최정규 피디 역시 "김선아를 캐스팅한 이유는 김선아이기 때문이다. 김선아이기 때문에 같이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며며 그녀를 향한 특별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 MBC '붉은 달 푸른 해' 제작발표회 이 영상은 MBC '붉은 달 푸른 해' 제작발표회 현장을 담고 있다. (취재 : 유지영 / 영상 : 정교진) ⓒ 정교진

 
케이블에 시청자 빼앗겼다고?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붉은 달 푸른 해>는 오랜만에 지상파에서 선보이는 스릴러물이다. 최근 케이블이나 종합편성채널 등에서 스릴러물이 좋은 성적을 거둔 가운데 나온 작품이기도 하다.

최정규 피디는 이에 대해 "케이블에 스릴러물 시청자를 빼앗겼다고 하는데, 처음부터 스릴러로 접근한 게 아니라 드라마로 접근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 피디는 "<내 뒤에 테리우스> 후속작으로 방송되는데 <내 뒤에 테리우스>가 시청률이 잘 나와 우리로선 고맙다"며 "부담감보다는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까 싶어 고마울 따름"이라고 전했다.

연기하는 작품마다 흥행을 만드는 배우 김선아도 "부담이 그렇게 많이 되진 않는다"고 말했다. 김선아는 "재밌고 좋은 걸 하고 싶은 마음이 커서 했는데 잘 된 작품이 있었다. <내 이름은 김삼순>이나 <품위 있는 그녀>도 처음부터 잘 되지 않았다"며 "잘 될 거다 못 될 거다 생각하고 시작한 게 아니라 잘 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시작한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품위 있는 그녀>에서 박복자라는 강렬한 캐릭터를 연기한 이후라 부담스럽지는 않느냐는 질문에 김선아는 웃으면서 "<품위 있는 그녀>의 박복자가 물론 굉장히 센 캐릭터였지만 내게는 김삼순이라는 강렬한 사람이 한 명 더 있다"고 답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김선아는 "좋은 작품과 좋은 캐릭터를 만나기가 쉽지 않고 그런 작품을 하는 것이 행운이다"라며 "얼마든지 할 수 있을 때 더 하고 싶고 이번 역할도 할 수 있게 돼 너무 좋다"고 말하면서 웃었다.

김선아의 상대역인 배우 이이경은 "(촬영을 하면서) 감독님과 김선아 선배님에게 의지를 많이 하고 있다"며 "사실 내게 버거운 역할일 수도 있지만 선배님과 감독님 덕분에 한 신 한 신 열심히 채워가고 있다"고 말했다.

아이돌 그룹 빅스의 차학연은 <붉은 달 푸른 해>에서 미스터리한 남성 '이은호' 역할을 맡았다. 차학연은 "내가 <붉은 달 푸른 해>의 1등 팬인데 정말 재밌다"며 "보시기에 좋은 드라마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강조했다. <붉은 달 푸른해>는 21일 첫방송된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붉은 달 푸른 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과 최정규 피디가 참석했다. ⓒ MBC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사회부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제보 및 문의사항은 쪽지로 남겨주세요.

오늘 하루만 살아가는 사람처럼 언제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