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의 효민이 세 번째 솔로 싱글 앨범으로 돌아왔다. 효민은 지난 2014년에 '나이스 바디'를 타이틀로 한 < MAKE UP >을 낸 적 있고 2016년에는 '스케치'란 타이틀을 내세운 동명의 미니앨범을 발표했다. 2년 6개월 만에 3집으로 돌아온 효민의 발매 쇼케이스가 12일 오후 서울 청담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렸다.

'망고'의 노란색... 강렬한 에너지 표현하고 싶었다
 
효민 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 효민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먼저 오랜만에 모습을 보인 효민에게 근황을 물었다. 효민은 "해외활동을 했고 쉬기도 했다"며 "자유시간을 가져보기도 했고 최근에는 앨범을 준비하면서 바쁘게 보냈다"고 답했다.

이번 디지털 싱글곡 '망고'는 미니앨범 혹은 정규앨범이 될 다음 앨범의 전초전이라고 그는 밝혔다. 이어 "다섯 곡 정도 정해졌는데 그 중 한 곡을 먼저 선보이게 됐다"며 "가사를 받았을 때 위트가 있어서 좋았다. 함께 작사가님과 이야기 나누며 완성했다"고 말했다.  

"망고는 중의적 표현이다. 과일 망고와 Man go라는 뜻이다. 가사의 초반에는 망고를 저 자신에 비유를 해서 은유적으로 풀었고 후렴구에서는 Man go, 남자는 가라 하고 풀었다. 남녀의 애매모호한 관계를 재밌게 표현한 곡이다."

효민은 "섹시 콘셉트를 많이 안 하려고 노력했다"며 "너무 여성적인 섹시를 어필하는 것보단 섹시하더라도 걸크러시한 모습을 더 강조하는 안무를 담으려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에너지를 보여주고 싶다"는 열망을 드러냈다. 효민다움을 묻는 질문에도 "친한 사람과 있을 땐 밝고 에너지 있는데 모르는 이들 앞에선 낯가림이 심하다"며 "무대에서 저의 에너지 있는 강렬한 모습을 표현하고 싶어서 다른 창법과 다른 안무를 시도했다"고 말했다.

미술과 패션에 관심이 많은 효민은 이번 앨범이 시각적인 부분을 많이 담은 앨범이길 희망했다. 그래서 컬러에 초첨을 맞췄고, 첫 번째로 선보이는 컬러가 바로 옐로인 것이다. 그는 "표현하고자 하는 것을 직설적으로 표현하고 싶다는 생각에 시각적인 것과 청각적인 걸 함께 보여드리고자 했다. '망고'의 노란색은 과일 망고의 노란색에서 출발했고 나아가 태양이 주는 에너지, 밝은 기운을 표현한 컬러"라고 설명했다.

다음 앨범 컬러도 정해놓았다는 효민은 "제 노래를 들었을 때 뚜렷한 컬러가 떠오르고 '보이는 노래'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티아라 활동, 계속 하고 싶다"
 
효민 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 효민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효민은 이번 컴백에 티아라 멤버들이 가장 먼저 응원해주고 모니터링도 해줬다고 밝혔다. 팀명 티아라에 대한 상표권 문제 등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이에 효민은 "티아라란 이름은 모두의 것이라는 결론이 났고 전 회사와는 오해가 풀렸다"고 답했다.

앞으로 티아라의 활동은 어떻게 될까. 그는 이 질문에 "가까운 미래에 티아라가 함께 하는 모습을 꼭 보여주고 싶다"며 "활동에 대한 바람이 있고 그것에 대해 멤버들과 서로 의견을 잘 조율해나가면서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효민은 새 회사로 옮기면서 앨범의 전반적인 과정에 직접 참여해보는 기회를 얻어 새로웠다고 밝혔다. 혼자 무대를 꾸미며 부담이 되는 건 사실이지만 부담을 내려놓고 편한 마음으로 준비하려고 노력했다고 한다. "원래 쇼케이스나 중요한 일정 전날 잠을 잘 못자는데 이번에는 푹 잤다"며 앨범을 준비하는 과정에 있어서도 즐기면서 재밌게 했다고 말했다.

"기회가 오면 최선을 다하겠지만 너무 조바심을 내거나 '뭘 해야지' 그런 생각은 안하려 하고 실제로도 좀 덜어낸 것 같다."

끝으로 효민에게 어떤 가수로 불리고 싶은지 묻자 그는 "에너지가 넘치는 가수" 혹은 "매번 그 색깔이 기대되는 가수"로 불리고 싶다고 대답했다.
 
효민 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 효민효민이 솔로 디지털 싱글 'MANGO(망고)'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