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프레데터 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 더 프레데터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이십세기폭스코리아

 
우리가 상상하는 외계의 생명체는 모습이 다양하다. ET처럼 감싸주고 싶은 이미지부터 신비롭거나 징그러운 이미지까지, 상상에 한계가 없듯 영화에서 그리는 외계인의 모습 역시 한계가 없다. 오는 12일 개봉하는 영화 <더 프레데터>는 그 어떤 영화보다 외계인을 강력한 존재로 그리고 있다. 11일 오전 서울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영화 <더 프레데터>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보이지 않는 먹잇감의 심장을 공격하는 열감지 시야, 투명인간처럼 사라지는 클로킹 기술, 3개의 점으로 적을 겨냥해서 어떤 목표물도 맞추는 플라즈마 캐스터, 무엇이든 절단하는 디스크 형태의 날카로운 표창 슈리켄... 우주 최강의 사냥꾼인 외계 종족 '프레데터'의 강점들이다. 하지만 우주 생태계 최상위 포식자인 프레데터가 무서운 이유는 다른 종의 DNA를 이용한다는 데 있다.

프레데터는 지구에 와서 지구의 생명체인 인간, 그들 중 가장 우수한 DNA를 자신의 것으로 만든다. 그렇게 DNA를 채집하고 적용해 스스로를 점점 탁월한 존재로 진화시킨다. 이것이 프레데터가 위협적일 수밖에 없는 이유다.

영화는 다른 종의 DNA를 이용해 더욱 영리하고 치명적으로 진화한 외계 생명체 프레데터가 지구에 등장하면서 시작한다. 프레데터를 우연히 발견한 육군 특수 부대원 출신 퀸 맥케나(보이드 홀브룩 분)는 그의 소유물로 추정되는 의문의 기기를 발견하고 자신의 집으로 보낸다. 퀸은 이혼 후 가족과 소원해진 채 멕시코에서 용병으로 임무를 수행중이었다. 그가 집으로 보낸 기기는 자폐증상을 갖고 있는 그의 아들 로리(제이콥 트렘블레이 분)에게 들어가고, 퀴즈를 푸는 천재적인 능력을 갖고 있는 로리는 이것을 게임 다루듯 풀어내며 어떤 과학자도 풀어내지 못한 프레데터의 비밀에 다가간다.

아들을 지키기 위해 프레데터와 맞선 남자
 
더 프레데터 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 더 프레데터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이십세기폭스코리아

 
프레데터는 로리가 가진 기기를 되찾기 위해 로리를 추적하고 로리의 아빠인 퀸 맥케나는 생존의 열쇠를 쥔 진화생물학자 케이시 브래킷 박사(올리비아 문 분)와 군인출신의 여섯 남자와 함께 로리를 지키기 위해 프레데터와 맞선다.

<더 프레데터>는 SF 액션 스릴러의 한 획을 그은 작품으로 평가 받은 <프레데터>의 뒤를 잇는 후속작이다. 1편 <프레데터>와 달리 <더 프레데터>에서는 비밀 정부 연구소인 스타게이저가 등장해 미래적인 느낌을 제공한다.

제작진은 "1편의 프레데터는 획기적이고 환상적이며 강력한 생명체 그 자체였다. (이번 편에선) 디자인의 모든 부분에서 프레데터를 만든 스탠 윈스턴에 대한 오마주가 느껴지면서도 프레데터의 치명적이고 영리한 특성을 살리고 싶었다"고 밝힌 바 있다.

영화의 장점은 몰입도가 강하다는 데 있다. 영화는 108분 동안 한 순간도 지루하지 않다고 말해도 될 정도로 긴장감을 떨어뜨리지 않고 유지한다. 외계 종족에 맞서는 인간들은 한없이 나약해보이지만 연대와 의지의 힘으로 이들에 강력하게 맞선다.   

배우들의 연기도 뛰어나다. 주인공 퀸 역의 보이드 홀브룩은 강인하면서도 역동적인 액션 연기를 자연스럽게 소화했다. 또한 아스퍼거신드롬을 겪는 소년 로리를 연기한 아역 배우 제이콥 트렘블레이의 연기도 뛰어났다. 촬영 내내 같은 증후군을 지닌 사람들 모임에 참여해 그들의 행동과 표정을 유심히 관찰, 연구했다는 후문이다.

퀸과 함께 프레데터와 싸우는 여섯 전직 군인들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는 참전 용사들인데 이들이 보여준 우정과 용기가 이 영화에선 감초 이상의 중요한 의미를 차지한다. 올리비아 문의 연기도 빼놓을 수 없다. 진화생물학자 역을 맡은 그는 지적인 매력과 강렬한 액션을 동시에 선보이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잔인한 것을 싫어하는 관객에겐 징그러운 장면이 힘들 수도 있겠다. 감독은 셰인 블랙으로 그는 <프레데터> 1편에서 호킨스 역을 맡아 이 시리즈와 인연을 맺기도 했다. 셰인 블랙 감독은 <아이언맨3>로 잘 알려져 있다.

한 줄 평: 압도적 힘과 매력의 외계 생명체를 만나다
별점: ★★★★(4/5)

 
<더 프레데터> 관련 정보
원제: The Predator
감독: 셰인 블랙
수입/배급: 이십세기폭스코리아
상영시간: 108분
개봉: 2018년 9월 12일
등급: 청소년관람불가
 
더 프레데터 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 더 프레데터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이십세기폭스코리아

 
더 프레데터 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 더 프레데터영화 <더 프레데터> 스틸컷ⓒ 이십세기폭스코리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