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사진.

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사진. ⓒ 오퍼스픽쳐스


첫 사랑에 대한 수많은 정의가 있다. 대부분은 이뤄지지 못한다는 가정을 품고 있기에 슬프면서도 아련한 말들이다. 치기 어린 감정일 수도 있고, 단순히 스쳐 지나가는 감정일 수도 있지만 누군가에게 첫사랑은 두고두고 추억할 만한 기억이 되기도 한다.

오랜만에 첫사랑을 다룬 한국 영화 <너의 결혼식>은 어떤 기억을 소환할까. 제목에서 알 수 있듯 남녀 주인공이 이뤄지지 못할 것이라는 예상을 안고 심드렁하게 보다보면 어느새 자연스럽게 두 남녀의 이야기에 빠져 있는 자신을 발견할지도 모른다.

어떤 시선 

작품의 화법부터 이야기하면 전적으로 남성시각의 영화다. 2005년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한 남성이 자신의 첫사랑에게 다가가고, 멀어지고, 다시 관계를 전환하는 10년여의 연대기를 압축시킨 작품.

활달하면서도 정의감 넘치는 주인공 우연(김영광)은 고3때 전학 온 승희(박보영)에게 반한다. 그때부터 승희의 마음을 사기 위해 온갖 노력을 다하지만, 사귀기 직전 어떤 사건으로 인해 승희는 다른 학교로 전학가게 된다.

 영화 <너의 결혼식>의 한 장면. 우연(김영광)은 고3 때 전학 온 승희(박보영)를 보고 첫눈에 반해 마음을 사기 위해 각종 노력을 한다. 하지만 매번 타이밍이 맞지 않는다.

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사진. ⓒ 오퍼스픽쳐스


영화는 이렇게 두 사람의 어긋남을 연이어 제시하며 복잡다단한 사랑의 속성을 보여주려 한다. 승희가 간 대학에 진학했지만 정작 그땐 승희에게 남자친구가 있고, 취업 준비 시즌 무렵 승희는 혼자가 됐지만 우연은 애인이 있다. 그리고 자신의 마음을 속이지 못해 승희에게 더욱 다가가려는 찰나, 이번엔 오랫동안 마음 한구석에 자리 잡은 우연의 불안감이 작용한다.

이 영화가 말하려는 메시지는 간단하다. 주인공들의 입을 통해서도 반복해서 등장하는 '사랑은 타이밍'이라는 사실이다. 누가 누구를 간절하게 원하든 그것과 상관없이 서로의 때가 맞아야 사랑을 시작할 수 있다는 보편의 진리를 영화는 강조한다.

이러한 주제는 점점 사랑에 집중하기 어려워지는 요즘의 우리 사회 분위기를 잘 반영한 듯하다. 입시와 취업으로 10대와 20대는 이미 패배를 숱하게 내재화 한 상태고, 어렵게 합류한 경제활동의 터전에선 행복보다는 경제적 혹은 정서적 결핍을 느끼기 일쑤다. 바쁘고 정신없이 혹은 자신이 정말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도 모른 채 삶을 흘려버리는 현대 한국 사회 구성원들의 사랑 패턴은 바로 '타이밍'인 셈.

캐릭터들의 묘미

남자들이 모이면 쓰는 거친 은어들, 그리고 모자라 보이지만 그 자체로는 그들끼리의 우정의 상징이 되는 행동들. <너의 결혼식>은 그렇게 다소 과장된 언어와 행동을 하는 우연과 우연의 친구 근남(강기영), 수표(장성범), 공자(고규필)를 중심으로 이야기의 동력을 쌓아간다. 앞서 말한 이유로 이들의 행동과 영화 속 사건은 웃기면서도 한편으로는 애잔함이 든다. 결혼이라는 현실 앞에 등장하는 상대방의 조건들이 스치듯 묘사되는데 그것 역시 요즘의 세태를 반영하는 것 같아 씁쓸함이 들기도 한다.

이런 현실적 비애감을 영화는 제법 고급스럽게 유쾌한 에너지로 승화시킨다. 시각에 따라서는 승희의 우연을 향한 태도와 행동은 비판받을 여지가 있지만 박보영이 특유의 기운으로 사랑스럽게 표현해냈다. 앞뒤 안 가리고 행동하는 우연의 캐릭터 역시 밉상이 될 수도 있지만 김영광이 전혀 밉지 않게 소화했다. 그만큼 캐스팅의 묘미가 빛나는 작품이다.

 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사진.

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사진. ⓒ 오퍼스픽쳐스


물론 10년이 넘는 시간을 두 인물을 중심으로 진행시켜야 했기에 주변 인물들의 기능적 활용은 어쩌면 필연이었는지도 모른다. 코미디와 멜로 감성을 위해 주변 캐릭터들은 십분 일차원적으로 활용됐는데 영화의 완성도를 해치는 요소로 다가오진 않는다.

결국 상대의 결혼식까지 참석하게 된 주인공이, 옛 연인이었던 사람에게 건네는 말과 이들의 정서가 꽤 흥미롭다. 치기어린 사랑이 10년을 돌아 성숙한 사랑이 됐다. 사랑은 타이밍이라는 것 이상의 화두를 관객들 각자가 얻어갈 수 있을 것이다.

한 줄 평 : 영화적 캐릭터와 현실감이 적절히 살아있다
평점 : ★★★★(4/5)


영화 <너의 결혼식> 관련 정보

연출 및 각본 : 이석근
출연 : 박보영, 김영광, 강기영, 장성범, 고규필, 신소율
제작 : 필름케이
공동제작 : 외유내강
제공 : 오퍼스픽쳐스
배급 :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크랭크인 : 2017년 9월 18일
크랭크업 : 2017년 12월 4일
러닝타임 : 110분
관람등급 :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 : 2018년 8월 22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