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잠실 경기에서 선발 맞대결을 펼친 윤성환과 장원준  (사진: 삼성 라이온즈/두산 베어스)

8일 잠실 경기에서 선발 맞대결을 펼친 윤성환과 장원준 (사진: 삼성 라이온즈/두산 베어스) ⓒ 케이비리포트


삼성 라이온즈가 7연패에서 벗어나며 두산 베어스의 6연승을 저지했다. 삼성은 8일 잠실 두산전에서 11-1 대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는 두 가지 측면에서 관심을 모았다. 우선 두산의 새로운 외국인 타자 반슬라이크의 KBO리그 데뷔전이었다. 메이저리그 경력이 풍부한 그는 7번 타자 겸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으로 무난한 데뷔전을 치렀다.

또 다른 관심사는 올 시즌 종료 후 두 번째 FA 자격을 취득하는 베테랑 투수의 선발 맞대결이었다. 삼성은 윤성환, 두산은 장원준이 나섰다. 두 선수 모두 지난해까지 꾸준함을 자랑하며 기복이 적어 KBO리그를 대표하는 선발 투수였다.

승자는 윤성환이었다. 그는 5이닝 8피안타 2사사구 3탈삼진 1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되었다. 2회말 2사 1, 3루, 3회말 2사 1, 2루 위기에서 실점하지 않으며 위기관리 능력을 보였다.

 삼성 윤성환 최근 7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삼성 윤성환 최근 7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 케이비리포트


윤성환의 유일한 실점은 삼성이 6-0으로 크게 앞선 4회말이었다. 선두 타자 오재원의 안타 때 우익수 구자욱이 바운드 측정에 실패해 뒤로 빠뜨리는 실책까지 겹쳐 무사 3루가 되었다. 반슬라이크의 좌익수 희생 플라이로 1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윤성환은 이어진 1사 1, 2루 추가 실점 위기를 극복했다.

5회말 1사 1, 2루 위기도 틀어막은 윤성환은 자신의 임무를 마쳤다. 그는 통산 125승으로 삼성 프랜차이즈 역사상 최다승을 거뒀다.

반면 장원준은 3.1이닝 9피안타 1볼넷 6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되었다. 1회초 2사 2루, 2회초 2사 1, 2루 위기를 벗어나는 등 3회초까지는 실점하지 않아 모처럼 좋은 투구를 선보이는 듯했다.

 두산 장원준 최근 5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두산 장원준 최근 5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 케이비리포트


하지만 장원준은 4회 초 와르르 무너졌다. 이닝 시작과 함께 김헌곤과 강민호에 연속 안타를 내준 뒤 이지영의 희생 번트가 비디오 판독 끝에 야수 선택 세이프로 판정되면서 무사 만루 위기에 몰렸다.

손주인의 희생 플라이로 선취점을 허용한 뒤 정병곤과 구자욱에 1타점 우전 적시타, 이원석에 2타점 중전 적시타를 얻어맞은 장원준은 조기 강판되었다. 구원 등판한 이영하가 러프에 1타점 우전 적시타를 허용하며 장원준의 자책점은 6으로 늘어났다.

승패는 엇갈렸지만 윤성환과 장원준의 'FA 시계'는 여전히 안개 속이다. 윤성환은 이날 경기 승리에도 불구하고 3승 7패 평균자책점 7.65로 시즌 성적이 여전히 좋지 않다. 윤성환의 피안타율은 0.348, 피OPS(피출루율 + 피장타율)는 0.976으로 저조하다.

패전 투수가 된 장원준은 3승 6패 평균자책점 9.76이 되었다. 피안타율은 0.340, 피OPS는 0.942로 역시 저조하다.

8일 경기 결과만 놓고 보면 윤성환과 장원준의 희비는 엇갈렸다. 하지만 시즌 전체의 흐름을 놓고 보면 승리 투수 윤성환도 5이닝 동안 8피안타로 인해 반등할 것이라는 확신을 주기에는 부족했다. 장원준은 오랜 부진에서 전혀 헤어나지 못해 안타까움마저 자아낸다.

KBO리그는 다년 간 극심한 타고투저 현상으로 인해 선발 투수 품귀 현상이 두드러진다. 올 시즌 종료 후 FA 계약에서 윤성환과 장원준 모두 웃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관련 기사] [야구카툰] 야알못: 2018 올스타, 두산 대세-삼성 전멸

[기록 참조: 야구기록실 KBReport.com(케이비리포트), KBO기록실, 스탯티즈]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글: 이용선 /감수: 김정학 기자) 본 기사는 스포츠전문지[케이비리포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기사 문의 및 스포츠 필진·웹툰작가 지원하기[ kbr@kbreport.com ]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중문화/스포츠 컨텐츠 공작소 www.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입니다. 필진 및 웹툰작가 지원하기[kbr@kbreport.com]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