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팬들과 하나! 걸그룹 에이핑크가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 [오마이포토] 에이핑크, 팬들과 하나! ⓒ 이정민


걸그룹 에이핑크가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오하영, 섹시미 대표선수 걸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 오하영 ⓒ 이정민


'에이핑크' 김남주, 더 예뻐졌네 걸그룹 에이핑크의 김남주가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 김남주 ⓒ 이정민


'에이핑크' 손나은, 모태섹시미 걸그룹 에이핑크의 손나은이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 손나은 ⓒ 이정민



'에이핑크' 정은지, 팔근육 뽐내는 건강미 걸그룹 에이핑크의 정은지가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를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타이틀곡 '1도 없어'는 트로피컬 느낌의 하우스 비트가 어우러진 마이너 팝 댄스 장르의 곡으로, 한 남자를 사랑했을 당시의 느낌과 감정이 이젠 남아 있지 않은 여자의 심정을 담고 있다.

'에이핑크' 정은지 ⓒ 이정민


'에이핑크' 윤보미, 파워풀 섹시미 대폭발 걸그룹 에이핑크의 윤보미가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 윤보미 ⓒ 이정민


'에이핑크' 박초롱, 여전한 청순미 걸그룹 에이핑크의 박초롱이 2일 오후 서울 광장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미니 7집 앨범 < ONE&SIX > 쇼케이스에서 신곡 '1도 없어'와 'ALRIGHT'을 열창하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새앨범 < ONE&SIX >는 하나가 되어있는 '팬들(ONE)'과 여섯 명의 '에이핑크(SIX)'가 함께하는 '7주년(ONE+SIX)'이라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에이핑크' 박초롱 ⓒ 이정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