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원, 단정한 손인사 배우 이서원이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2017 MBC 연기대상> 포토월에서 손인사를 하고 있다.

배우 이서원.ⓒ 이정민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공중파 음악방송 MC로 활동 중인 배우 이서원(21)씨가 여성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협박까지 한 혐의로 입건돼 수사를 받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8일 이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한 결과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가 있다고 보고 그를 불구속입건하고 이달 초 서울동부지검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씨는 당시 술자리에 함께 있던 여성연예인에게 키스 등 추행을 시도하고, 피해자가 이를 거부하며 자신의 남자 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하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씨는 체포돼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을 때 상당히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병원선>,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등의 드라마에 출연했으며, KBS의 음악방송 뮤직뱅크 MC로 활동하고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