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동계올림픽에서 가장 유명한 이름은 뭘까요? 스켈레톤 황제 윤성빈도 있고, 한국인도 좋아하는 고다이라 나오, 빙속 황제 스벤 크라이머도  있지만 뭐니뭐니 해도 바로 "영미" 아닐까요?

온 국민들의 귀에 팍팍 꽂히는 그 이름 "영미"! 그 영미에 빠진 사람들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