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990년 2월 창단해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조순 선수를 배출한 홍성군청 양궁팀이 10월 20일부터 10월 26일 까지 충청북도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98회 전국체육대회에 참가한다.

김경호 감독이 이끄는 홍성군청 양궁팀은 이성진 플레잉 코치( 2004년 아테네와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와 황윤주, 김민선, 심민주, 김세연 선수로 구성되어 개인전, 단체전, 혼성단체전 등의 종목에 참가하게 된다.

2016년 전국체육대회 양궁 종목이 홍성군에서 개최되었으며, 2015년 전국체육대회에서 단체전 준우승의 성적을 거둔 만큼 군민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하지만 홈그라운드에서 상위 입상에 실패한 홍성군청 양궁팀은 침체된 분위기 속에서도 심기일전하여 더욱 강화된 훈련으로 올해 대회에 임하는 각오가 어느 팀보다 남다르다.

또한 같이 전국대회에 참가하는 홍성여고 양궁팀과 정기적인 합동 훈련을 실시하여 훈련 분위기를 전환하고, 고교팀은 경험 많은 실업팀의 노하우를 습득하며 실업팀은 어린 선수에게 자극을 받아 서로간의 기량을 향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

올해 이미 3개의 전국대회에서 입상을 하는 등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전국체육대회에서의 상위 입상을 기대할 만하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홍주포커스에 동시게재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홍성지역의 새로운 대안언론을 표방하는 홍주포커스 대표기자로 홍성 땅에 굳건히 발을 디딛고 서서 홍성을 중심으로 세상을 보고자 합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