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리화가' 배수지, 스승님 장난에 함박웃음 2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도리화가> 제작보고회에서 재효 역의 배우 류승룡이 무릎담요를 덮으며 장난을 치자 진채선 역의 배우 배수지가 웃고 있다. <도리화가>는 1867년 여자는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조선시대의 최초 여류소리꾼 진채선(배수지 분)과 스승 신재효(류승룡 분)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11월 25일 개봉.

▲ [오마이포토] '도리화가' 배수지, 스승님 장난에 함박웃음 ⓒ 이정민


2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도리화가> 제작보고회에서 재효 역의 배우 류승룡이 무릎담요를 덮으며 장난을 치자 진채선 역의 배우 배수지가 웃고 있다.




'도리화가' 류승룡, 배수지에게 장난치는 스승님 2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도리화가> 제작보고회에서 재효 역의 배우 류승룡이 진채선 역의 배우 배수지의 무릎담요를 자신이 덮으며 장난을 치고 있다. <도리화가>는 1867년 여자는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조선시대의 최초 여류소리꾼 진채선(배수지 분)과 스승 신재효(류승룡 분)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11월 25일 개봉.

▲ '도리화가' 류승룡, 배수지에게 장난치는 스승님 2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도리화가> 제작보고회에서 재효 역의 배우 류승룡이 진채선 역의 배우 배수지의 무릎담요를 자신이 덮으며 장난을 치고 있다. ⓒ 이정민


<도리화가>는 1867년 여자는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조선시대의 최초 여류소리꾼 진채선(배수지 분)과 스승 신재효(류승룡 분)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11월 25일 개봉.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