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인조 DJ 유닛을 결성한 돈스파이크(왼쪽)와 DJ 한민

2인조 DJ 유닛을 결성한 돈스파이크(왼쪽)와 DJ 한민 ⓒ (주)뉴타입이엔티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DJ 유닛을 결성했다.

소속사 뉴타입이엔티는 돈스파이크가 DJ 한민과 2인조 DJ 유닛인 AXODUS(액소더스)로 활동한다고 10일 밝혔다. 현재 데뷔 싱글의 녹음 막바지 단계에 접어든 두 사람은 오는 7월 초 공식 활동을 선보일 계획이다.

액소더스는 EDM 레이블인 뉴타입이엔티가 공개하는 첫 프로듀서 형 DJ 유닛이다. 소속사 측은 "한국 EDM을 대표하는 가장 강력한 DJ 팀이 되기 위해 지속해서 음원을 발표하고 다양한 아티스트와 협업할 예정"이라면서 "음악 방송 및 국내외 페스티벌 무대에도 설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