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편견을 버리세요!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이윤석, 김구라, 김성주, 솔지, 김형석, 지상렬이 파이팅을 외치며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복면가왕', 편견을 버리세요!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이윤석, 김구라, 김성주, 솔지, 김형석, 지상렬이 파이팅을 외치며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이정민


"비스트 양요섭 씨가 <복면가왕>에 나왔으면 좋겠다"는 작곡가 김형석의 말에 김구라가 "김형석 씨는 요섭이가 나와도 못 맞출 것"이라고 했다. 가면을 쓰고 노래 실력을 겨루는 이 프로그램을 두고 김형석이 "내 귀가 예리하지 않다는 걸 느꼈다"고 할 정도로, 연예인 판정단은 목소리만으로 누군지 맞추는 게 쉽지 않다고 입을 모았다.

지난 설 특집 프로그램으로 화제가 된 뒤 정규 편성된 MBC <일밤-복면가왕>이 5일 첫 방송을 앞두고 2일 오후 상암 신사옥에서 제작발표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민철기 PD와 MC 김성주·김구라, 연예인 판정단 중 김형석·지상렬·이윤석, 그리고 설 특집에서 우승한 그룹 EXID 솔지가 참석했다.

이날 MBC 소품실에 있던 타이거마스크를 쓰고 나온 민철기 PD는 "우리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보여드리기 위해 가면을 썼다"며 "'누가 더 잘 부르느냐'는 경쟁에 초점을 맞추지 않고, 목소리의 주인공이 누군지 궁금해 하는 재미에 무게중심을 둔 예능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복면가왕' 민철기 PD, 시청률 10%까지 가면 안벗어!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민철기 PD가 가면을 쓴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복면가왕' 민철기 PD, 시청률 10%까지 가면 안벗어!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민철기 PD가 가면을 쓴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이정민


섭외 어려울 것이다?..."물밀듯이 밀려올 것"

설 특집 당시 최종 우승을 차지했던 솔지는 <복면가왕>을 "인생의 전환점"이라고 표현했다. "(데뷔 이후) 9~10년 동안 무명이었다면 무명이었다"고 운을 뗀 솔지는 "'위아래'라는 노래 말고 EXID 멤버 한명 한명을 알리지는 못했는데, <복면가왕> 이후 많은 분들이 저를 알아봐주시고 가수로 인정해주셨다"고 프로그램에 감사를 전했다.

이처럼 '계급장 떼고 붙는다'는 취지의 <복면가왕>은 '발굴'에 의미가 있다. 출연진을 가수로 한정하지 않기 때문에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연예인들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수도 있다. 작곡가 김형석은 "아이돌이 이 정도로 노래 실력이 있다는 걸 깨닫고 반성했다"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노래 잘 하는 분들이 새로운 평가를 받았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하기도 했다.

EXID 솔지, '복면가왕'의 강제 홍보대사!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EXID의 솔지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솔지는 파일럿프로그램으로 방송된 설특집 <복면가왕>에서 우승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EXID 솔지, '복면가왕'의 강제 홍보대사!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EXID의 솔지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솔지는 파일럿프로그램으로 방송된 설특집 <복면가왕>에서 우승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이정민


다만, 목소리가 익숙한 출연진은 금방 정체가 드러나기 때문에 섭외가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가 있었던 것도 사실이다. 김구라는 "한 출연진이 목소리를 완전히 바꿔 불러서 깜짝 놀랐는데, 색다른 실험을 할 수 있는 무대이기 때문에 섭외는 물밀듯이 될 것"이라며 "얼마 전 1980년대 유명했던 가수 분이 '나도 <복면가왕>에 나갈 수 있느냐'고 묻더라"고 출연진의 폭이 생각보다 넓다는 것을 강조했다.

김성주 역시 "노래를 잘 하는 가수들이 나오는 것도 중요하지만, 실력을 절실하게 보여주고 싶은 분들이 나왔을 때 의미가 클 것"이라며 "'보석을 발굴할 수 있느냐'가 이 프로그램의 관건"이라고 말했다. 민철기 PD 또한, "다양한 분들이 노래할 수 있는 곳"이라고 <복면가왕> 무대를 정의했다. 기획 당시 비연예인의 출연도 염두에 뒀음을 밝힌 민 PD는 "나중에는 일반인도 용기 내서 설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복면가왕' 김성주-김구라, 레슬링 중계 아닙니다!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MC 김성주와 김구라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복면가왕' 김성주-김구라, 레슬링 중계 아닙니다!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 제작발표회에서 MC 김성주와 김구라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일밤-복면가왕>은 인기라는 편견을 버리고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만 최고의 가수를 뽑는다는 궁금증에서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미스터리 음악쇼다. 5일 오후 4시 50분 첫방송. ⓒ 이정민


최종 우승자는 가면을 벗지 않는다는 기존 룰은 정규 방송에서 다음 회에도 출연해 경연을 이어갈 수 있는 장치가 됐다. 민 PD는 "녹화에 참여한 8명 중에 살아남은 1명이 그 다음 회의 우승자와 붙어서 지는 사람이 가면을 벗는다"며 "20주 동안 가면을 벗지 않는 출연자가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탈락자도 언제든 재출연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무엇보다 이 프로그램의 생명인 '보안'에 대해 민 PD는 "관객들과 출연진, 제작진을 믿고 갈 수밖에 없다"며 "스포일러 차단을 위해 여러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SBS < K팝스타4 > 등 쟁쟁한 프로그램과 경쟁해야 하는 <일밤> 1부에 편성된 것을 두고 MC들은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내다봤다. "나도 모르게 몰입이 됐다"는 김구라는 "가수가 누군지 맞추려다가 흥분해서 정신적으로 문제가 생기기도 했다"고 재미를 확신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송일국의 세 아들 대한-민국-만세를 언급한 김성주는 "아이들이 나이가 들어 카메라를 알게 되면 시청자들이 식상해할 것"이라며 "<복면가왕>이 1년만 버텨준다면 승산이 있지 않을까 싶다"고 전망했다.

<일밤-애니멀즈> 후속으로 자리를 꿰찬 <복면가왕>은 5일 오후 4시 50분 첫 방송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