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손호준이 tvN <삼시세끼 어촌편>에 합류한다.

배우 손호준이 tvN <삼시세끼 어촌편>에 합류한다. ⓒ CJ E&M


배우 손호준이 탈세 논란으로 자진 하차한 장근석의 뒤를 이어 tvN <삼시세끼-어촌편>에 합류한다.

19일 CJ E&M은 "손호준이 <삼시세끼-어촌편> 후반부 정식 멤버로서 지난 18일 만재도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손호준이 배우 유해진과 함께 만재도행 배 안에 오른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손호준의 기용을 두고 CJ E&M은 "손호준은 앞서 <꽃보다 청춘>과 <삼시세끼-정선편>에 출연해 독자적인 캐릭터로 웃음을 준 바 있고, 이번 <삼시세끼-어촌편>에서도 이미 게스트로 출연하며 차승원, 유해진과 좋은 호흡을 보여줬다"며 "후반부에서도 대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나영석 PD의 신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던 <삼시세끼-어촌편>은 당초 차승원과 유해진, 장근석의 3인 체제로 이루어졌으나 장근석이 탈세 논란으로 자진 하차하며 난관에 부딪혔다. 이에 제작진은 16일로 예정됐던 첫 방송을 23일로 미루고, 장근석이 출연했던 분량을 최대한 편집해 방송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