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제를 위하여>가 이민기, 박성웅, 이태임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2월 초 크랭크인 한다.

<황제를 위하여>가 이민기, 박성웅, 이태임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2월 초 크랭크인 한다.ⓒ 오퍼스 픽쳐스


<설국열차> <아저씨>를 제작한 오퍼스픽쳐스의 신작 <황제를 위하여>(제작 오퍼스 픽쳐스/감독 박상준)가 이민기, 박성웅, 이태임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2월 초 크랭크인 한다.

<황제를 위하여>는 부산을 배경으로 이긴 놈만 살아 남는 도박판 같은 세상에서 마지막 승자가 되기 위해 모든 것을 건 거친 남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느와르 영화다.

이민기는 이번 영화에서는 야구선수 출신으로 승부조작에 연루된 후 모든 것을 잃고 밑바닥 세계에 몸을 담게 된 '이환' 역을 맡았다. 가진 건 아무것도 없지만 오기와 독기로 자신만의 영역을 넓혀 나가는 조직의 젊은 피 '이환'으로 분한 이민기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거칠고 강한 남성미의 캐릭터를 맡아 강렬한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오갈 곳 없는 이환을 조직에 끌어 들이는 '상하' 역은 <신세계>에서 조직 폭력배 '이중구' 역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과 압도적인 존재감을 입증한 배우 박성웅이 맡았다. 사채업과 도박판을 주름 잡는 황제파의 보스 '상하'는 비즈니스에서는 일말의 동정심도 없는 냉혈한이지만 조직의 식구들만은 의리와 신뢰로 이끄는 강단 있는 인물.

그리고 이환을 사로잡은 술집 여사장 '연수' 역에는 최근 <응징자> <특수본> 등의 작품에서 안정적 연기력과 섹시한 매력으로 화제를 모았던 이태임이 합류했다. 이태임은 '이환'을 단번에 사로잡은 매력의 여인 '연수' 역을 통해 이민기와 애틋하면서도 격정적인 로맨스를 펼쳐 보일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