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로티플스카이(본명: 김하늘)

가수 로티플스카이(본명: 김하늘) ⓒ 알스컴퍼니


[기사 보강: 오후 10시 08분]

가수 로티플스카이(본명 김하늘)가 뇌사상태로 중환자실에 입원 중에 8일(오늘) 사망했다. 향년 25세.

8일 오후 서울성모병원 한 관계자는 <오마이스타>에 "뇌사 상태로 중환자실에 입원 중에 오늘 사망했다"라며 "빈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로티플스카이의 최근 소속사인 알스컴퍼니 측은 "1년 전에 로티플스카이가 뇌종양 때문에 더 이상 활동이 불가능하다고 회사에 알려왔다"고 전했다.

로티플스카이는 2001년 '웃기네'라는 곡을 발표해 이름을 알렸다. 당시 14살의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웃기네~ 웃기는 소리 하네~"라며 특유의 상큼한 매력으로 인기를 모았다. 2010년에는 로티플스카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섹시 가수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으며, 최근까지 드라마 <마이더스> <여인의 향기> 등의 OST를 부르며 활동을 했다.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