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커플인 배우 박시은과 진태현이 MBC 새 아침드라마 <내 손을 잡아>에 출연한다.

실제 커플인 배우 박시은과 진태현이 MBC 새 아침드라마 <내 손을 잡아>에 출연한다. ⓒ 이정민


실제 커플인 배우 박시은·진태현이 한 작품에 나란히 출연한다.

23일 MBC는 "아침드라마 <내 손을 잡아>에 박시은, 이재황, 진태현, 배그린이 캐스팅 되었다"고 밝혔다. 이 드라마에서 박시은은 엄마를 죽였다는 누명을 쓰고 죗값을 치른 후 자신의 삶을 뒤흔든 대상에게 당당히 맞서는 여주인공 한연수 역을, 진태현은 한연수를 사랑했지만 배신하고 자신의 야망을 따르는 민정현 역을 맡았다.

두 사람과 함께 호흡을 맞출 배우는 이재황과 배그린. 이재황은 한연수의 가장 든든한 조력자이자 사랑을 위해 아낌없이 모든 것을 내어주는 민주원 역을 맡았으며, 배그린은 민정현의 사랑을 받는 한연수를 향한 질투에 사고를 내고 그 누명을 한연수에게 뒤집어 씌우는 오신희 역을 맡았다.

한편 <내 손을 잡아>는 살인자라는 누명을 쓰고 모든 것을 빼앗긴 한 여자가 현실과 당당하게 맞서 싸우면서 진실을 찾고 마침내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방송 3사의 극본 공모전 당선과 단막극 집필로 역량을 쌓아온 홍승희 작가가 극본을 맡았고, <하얀 거짓말> <분홍 립스틱> <금나와라 뚝딱!>의 최은경 PD가 메가폰을 잡았다. <잘났어, 정말!> 후속으로 오는 10월 7일 오전 7시 50분에 첫 방송.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