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단법인 한기범 희망 나눔 개최로 15일 오후 의정부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희망 농구 올스타 자선경기>에서 농구올스타팀의 우지원 선수가 tvN드라마 <빠스껫볼>팀의 수비를 뚫고 슛을 쏘고 있다.

tvN드라마 <빠스껫볼>팀이 참가한 올해의 <희망농구 올스타 자선경기>는 심장병 어린이, 다문화 가정 그리고 농구 꿈나무들을 지원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나눔행사로 한기범, 우지원, 이규섭, 김기만 등이 참여한 농구올스타팀과 <빠스껫볼>팀의 한판승부로 진행됐다.

한편, <추노>의 연출자 곽정환 감독이 2년 만에 내놓는 신작인 tvN 새드라마 <빠스껫볼>은 일제강점기부터 광복 이후 분단에 이르는 격동의 시대에 농구를 등불 삼아 어둠을 헤쳐나가는 청년들의 사랑과 갈등, 화합 등을 담은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