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오전 11시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퍼펙트게임> 제작보고회에서 해태 타이거즈 투수 선동렬 역의 양동근이 미소를 짓고 있다.

배우 양동근ⓒ 이정민


배우 겸 래퍼 양동근이 가수 김범수, 아이비 등과 한솥밥 식구가 된다.

21일 복수의 연예 관계자에 따르면 양동근은 여러 매니지먼트 회사와 미팅을 갖고 계약 등을 논의한 끝에, 최근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기로 결정했다.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에는 가수 김범수·아이비·신인그룰 레이디스코드뿐만 아니라 오윤아·선우·박정철·손창민 등 다수의 배우들도 소속되어 있다.

이에 대해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한 관계자는 <오마이스타>와의 통화에서 "양동근씨와 몇 차례 만남을 가지며 긍정적으로 논의한 것은 맞다"면서도 "아직 전속계약을 확정했다고 할 수는 없는 단계"라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나타냈다. 

한편 양동근은 영화 <응징자> 개봉을 앞두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