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3>에 출연하는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승호.

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3>에 출연하는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승호.ⓒ MBC


춤으로 당대를 호령했거나 호령하는 이들이 '스포츠 댄스'에 도전을 냈다. 자칫 못하면 욕먹고 잘해도 본전이라는 소리를 들을 법한 어려운 결정이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댄싱 위드 더 스타3>의 제작발표회가 4일 오후 2시 여의도 63빌딩 별관 3층 주니퍼 룸에서 열렸다. 연출을 맡은 신명훈 PD를 비롯해 출연진 12명이 참석했다. 이번 시즌의 출연진은 오미희·김완선·이종원·김경호·자넷리·우지원·이은결·김대호·혜박·페이·승호·남보라다.

첫 운을 뗀 건 '댄싱퀸' 김완선이었다. 김완선은 "처음 제의를 받았을 때 굉장히 망설였는데 못하면 실망이라는 소리를 들을 게 뻔했기 때문"이라며 "틀에 박힌 춤을 추다가 전혀 다른 춤을 배우면서 내게 새로운 도전이 되겠다고 생각했다. 이 기회를 살려서 더 멋진 김완선으로 거듭나겠다는 목표가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내가 못하면 정말 어려운 거다"라고 재치 있게 덧붙였다. 

 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에 출연하는 가수 김완선(왼쪽부터), 미쓰에이 페이, 엠블랙 승호.

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에 출연하는 가수 김완선(왼쪽부터), 미쓰에이 페이, 엠블랙 승호.ⓒ MBC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승호도 춤이라면 빠질 수 없다. 승호는 "쇄골 부상을 입어서 뒤늦게 합류했다. 선배들, 동료들과 함께 하게 돼서 영광"이라면서 "엠블랙이라는 이름에 누를 안 끼치고 싶다. 파트너 선생님이 미인이셔서 멤버들이 다들 부러워하고 있다"고 프로그램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무용 전공인 천둥이 많이 도와주고 있다고.

그룹 미쓰에이의 페이 역시 "춤이 쉬울 거로 생각했는데 쉽지 않더라"면서 "기본기 부분을 다 고쳐야했다. 힘들지만 열심히 하겠다" 나름의 각오를 밝혔다.

한편 <댄싱 위드 더 스타>(Dancing With The Stars)는 영국 BBC 프로그램인 <스트릭틀리 컴 댄싱>(Strictly Come Dancing)을 기반으로 한 댄스 경연 프로그램 시리즈다. 재작년 방송된 시즌1에서는 가수 문희준과 댄스스포츠 선수 안혜상 커플이, 작년 시즌2에서는 배우 최여진과 댄스스포츠 선수 박지우 커플이 우승을 차지했다.

<댄싱 위드 더 스타3> 첫 방송은 오는 15일 밤 9시 55분이다. 진행은 지난 시즌에 이어 배우 이덕화와 김규리가 맡았다.

  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3>의 출연진들.

MBC 예능 프로 <댄싱 위드 더 스타3>의 출연진들.ⓒ MBC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