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톰에스 컴퍼니


배우 조현재가 KBS 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에 합류한다. 조재현이 맡은 역은 세계적인 광고 시장에서도 인정받는 화려한 경력의 소유자이자 '엄친아 앨리트'인 '애디 강'이다.

중국과 일본 등을 오가며 활동을 해온 조재현은 이번 드라마 합류로 1년 6개월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앞서 <광고천재 이태백>은 배우 진구가 출연을 결정한 상태였다.

배우 진구가 이태백으로 분하며 광고 대행사를 꾸려가는 역할이라면 조현재 역시 그와 맞붙으며 여러 사건을 이끌 예정이다. 이태백과 애디 강은 백지윤(박하선 분)과 고아리(한채영 분) 사이에서 서로 다른 역할을 보인다.

조현재는 "광고현장에서 벌어지는 생동적인 소재에 매료 되었으며, 이번 작품을 통해서 시크하고 도시적인 캐릭터를 잘 살려 또 다른 매력을 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조현재는 올해 상반기 로맨틱 코미디 영화 <그녀에게 부족한 10%>(가제)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