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타 메인가기

오마이스타 홈화면 추가 오마이스타 공식 트위터
  • 기사쓰기
  • 블로그뉴스입력
  • 연예홈
  • Photo
  • 줌인
  • 피플&피플
  • 우리는인디다
  • 전체기사
  • 블로그뉴스
  • 스타섹션
 MBC 뮤직 <리얼 모던 콘서트>에 출연한 10cm
ⓒ MBC플러스미디어

관련사진보기


10cm(권정열·윤철종)가 자신들을 둘러싼 3가지 소문들에 대해 재치있고도 솔직한 해명을 내놓았다.

10cm는 MBC뮤직 <리얼 모던 콘서트>에 출연, MC인 루시드 폴이 지난해 유명 예능 프로그램의 출연과 앨범의 성공으로 30억 가량의 수입을 얻었다는 소문에 대해 묻자 "그 소문은 사실이 아니며 30억 원을 벌었다면 2집은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라며 "그리고 1집으로 번 돈은 이미 다 탕진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인기를 얻은 후 '선배들에게 인사를 잘 하지 않는다'는 소문에 대해서도 10cm는 "성격상 친하지 않는 사람에겐 다가가지 않는 것이 예의라고 생각해서 했던 행동들이 사람들에겐 건방져 보였던 것 같다"는 솔직한 대답을 내놓기도 했다.

이어 '야한 가사는 모두 경험담이다'라는 소문을 두고는 "우리도 제발 그게 사실이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혀,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들과 대화를 나눈 루시드폴은 "떠도는 소문처럼 까칠한 젊은이들이 아니다"라며 "10cm는 친숙하고 자유분방한 이 시대의 보통 청년이자 보통 아티스트인 것 같다"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10cm는 가수로 데뷔하기 전, "생계유지를 위해 안 해본 아르바이트가 없었다"며 "오히려 그렇게 아르바이트를 하며 고생을 한 덕분에 음악에 대한 용기를 가질 수 있었다"고 털어놓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들은 고정 수입이 없던 과거, 생활비를 벌기 위해 텔레마케팅 아르바이트를 비롯해 한여름에 인형탈 쓰고 전단지 돌리기, 노래방 반주 제작 등 다양한 아르바이트를 섭렵했다고.

한편 10cm의 정규 2집 수록곡 및 그동안의 히트곡을 만나볼 수 있는 <리얼 모던 콘서트> 10cm 편은 오는 14일 자정에 방송된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 l 트위터 의견 1개 l 독자원고료 0원(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