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정민


JYJ 박유천이 멤버 김준수의 솔로 앨범 활동에 대해 감탄했다.

지난 31일 취재진과 만난 박유천은 "준수는 미국에서 태어났으면 난리 났겠다 싶다"면서 "'아시아 넘버 원'이라는 단어가 딱 맞아떨어지는 아이"라고 말했다.

김준수는 최근 솔로 앨범 <시아-타란탈레그라>를 내고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 콘서트에 돌입했다. 박유천은 "<옥탑방 왕세자> 촬영 때문에 아직 (김)준수의 콘서트에 가지 못했다"면서 "조만간 스케줄을 봐서 국외 공연을 보러 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준수의 솔로 앨범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JYJ 멤버들은 적극 찬성했다고. 박유천은 "개인 활동을 하다 보니 음악 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기도 했고, 음악 분야에서는 자유롭지 못한 부분이 있어서 마음속에 늘 아쉬움이 있었다"면서 "준수의 솔로 앨범 이야기가 나왔을 때 '빨리 준비해서 빨리 내라'고 했다"고 밝혔다.

 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정민


이어 박유천은 "준수의 솔로는 보는 것만으로도 갈증이 해소되는 느낌"이라면서 "열심히 잘해서 현존하는 그룹과 확연히 다른 느낌을 낼 수 있겠다는 자부심과 기대감이 있었다"고 강한 믿음을 드러냈다. 아울러 박유천은 "그 어떤 이도 감히 준수만큼 할 수 없을 것 같다"면서 "그래서 JYJ가 더 빛나는 것 같다"고 미소 지었다.

그렇다면 박유천 본인은 솔로 앨범을 낼 계획이 없을까? 박유천은 "SM엔터테인먼트에, 동방신기에 있을 때부터 한 번쯤 내 보고 싶은 게 있었다"고 운을 뗐다. 박유천은 "015B, 고 유재하 선배님 스타일의 곡에 스토리가 담긴 앨범을 내가 직접 프로듀싱해서 내 보고 싶은 생각은 있다"면서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꼭 한 번 내보고 싶다"고 설명했다.

"우선 제가 더 멀리 나아갈 수 있는 것이 뭐가 있을지 봐야겠죠. 그 뒤에 선택해서 하나하나 해 나갈 생각입니다."

 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SBS수목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 역의 배우 박유천이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오마이스타 사무실에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정민


==== [굿바이! 옥세자-박유천 인터뷰] 관련기사 ====

[굿바이! 옥세자-박유천 인터뷰①] "<옥탑방> 부담 떨치고 재미 얻었다"
[굿바이! 옥세자-박유천 인터뷰②]"여자친구 생기면 공개연애 할래요"
[굿바이! 옥세자-박유천 인터뷰③]"'솔로' 김준수 덕에 JYJ 빛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