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첫날인 27일 오후 대구광역시 수성구 대흥동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개회식에서 이봉주 선수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대회 마스코트인 삽살개와 함께 트랙을 달리고 있다. 제13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는 트랙(24), 필드(16), 로드레이스(5), 혼성경기(2) 등 총 47개 종목의 경기가 대구스타디움과 대구시내 거리에서 2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펼쳐진다.

ⓒ 인터넷사진공동취재단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첫날인 27일 오후 대구광역시 수성구 대흥동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개회식에서 이봉주 선수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대회 마스코트인 삽살개와 함께 트랙을 달리고 있다.

 

제13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는 트랙(24), 필드(16), 로드레이스(5), 혼성경기(2) 등 총 47개 종목의 경기가 대구스타디움과 대구시내 거리에서 2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펼쳐진다.

2011.08.27 21:45 ⓒ 2011 OhmyNews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