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타 지역 확진자 접촉한 3명 코로나19 확진

인천 확진자 접촉한 10대와 익산 직장 동료 접촉한 2명 확진

등록 2020.11.30 22:22수정 2020.11.30 22:22
0
원고료로 응원

코로나속보. ⓒ 오마이뉴스

 
30일 밤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에 앞서 이날 오후 1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 이날 하루 동안 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로써 대전지역 누적확진자 수는 총 498명(해외입국자 38명)이 됐다.

대전시에 따르면, 496번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10대로, 인천 소재 학교에 재학 중이다. 그는 인천 연수구 129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지난 19일부터 자가 격리 중이었으며, 20일부터 기침 등의 증상이 나타났고, 30일 해제전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497번과 498번 확진자는 각각 유성구에 거주하는 50대와 40대다. 이들은 모두 지난 29일 확진된 직장동료 전북 익산 84번 확진자와 접촉했다. 이들은 무증상 상태에서 30일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인기기사

  1. 1 윤석열의 유통기한
  2. 2 '징역 2년 6개월' 이재용, 3년 만에 재수감... 형량은 반으로 깎였다
  3. 3 30여년의 '두 집 살림', 그렇게 키워낸 아이가 수백명
  4. 4 [단독] 양정철, 이낙연 만나 '사면론' 제안했다
  5. 5 "책상 위에 칼 꽂고... 젊은 아가씨는 청바지에 오줌을 쌌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