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민주당 시의원들 "경기도 감사 성실히 임해 달라"

지역구 국회의원에 이어 민주당 시의원들도 성명서 발표

등록 2020.11.30 16:46수정 2020.11.30 16:46
1
원고료로 응원
 

경기도 특별감사에 대한 적법성을 두고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도의 감사를 거부하며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남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감사수용을 촉구하고 나섰다. ⓒ 박정훈

   
경기도 특별감사에 대한 적법성을 두고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도의 감사를 거부하며 논란이 이어지는 가운데 남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감사수용을 촉구하고 나섰다. 

남양주시의회 민주당의원 일동은 30일 성명서를 통해 "조광한 시장과 일부 공직자들의 경찰, 검찰의 수사와 경기도 감사에 대한 거부, 수사 중인 사건에 대한 공직자들의 탄원서 제출, 지속되는 언론보도, 남양주 관변단체의 동요 등 점입가경으로 치닫는 남양주시의 상황에 대해 매우 심각하게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또한 작금의 사태에 대해 집권여당의 시의원으로서 견제와 감시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였음을 통감한다"며 "남양주시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시민들의 마음에 상처를 입힌 점에 대하여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72만 남양주 시민과 더불어 민주당을 지지해주시는 시민들께 진심으로 송구하다"면서 "공직자의 자세로 품위유지에 어긋나지 않게 행동하길 바라며, 모든 정쟁적 언론보도 및 시위를 즉각 중단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남양주시 조속히 안정 찾는데 최선 다해야"
 

남양주시의회 민주당의원 일동은 30일 성명서를 통해 “조광한시장과 일부공직자들의 경찰, 검찰의 수사와 경기도 감사에 대한 거부, 수사 중인 사건에 대한 공직자들의 탄원서 제출, 지속되는 언론보도, 남양주 관변단체의 동요 등 점입가경으로 치닫는 남양주시의 상황에 대해 매우 심각하게 보고 있다”고 밝혔다. ⓒ 박정훈

 
또 ""경기도의 감사, 사법기관의 조사에 공직자의 자세로 겸허하게 받아들이고 성실하게 임하길 바란다"며 "남양주시는 시민의 안녕과 일상의 안정을 최우선에 두고, 시의회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남양주시가 조속히 안정을 찾는 데 최선을 다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5일 더불어 민주당 소속 조응천(남양주갑) 김한정(을) 김용민(병) 의원은 공동입장문을 통해 "채용비리, 공무원의 선거개입 등 사건과 관련해 검경 수사가 이어지고, 도 감사를 둘러싼 갈등으로 시민의 걱정이 커지고 있다"며 "지역구 의원으로서, 민주당 당원으로서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일련의 사태에 무거운 책임감으로 입장을 밝힌다"며 "남양주시는 도 감사를 수용하고 성실히 받으라"고 촉구한 바 있다.

도는 지난 16일부터 남양주시의 ▲양정역세권 개발사업 특혜 의혹 ▲예술동아리 경연대회 사업자 불공정 선정 의혹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지침 위반 여부 ▲공유재산 매입 관련 특혜 의혹 및 기타 제보 사항 등에 대한 특별감사에 착수한 상황이다.

하지만 조광한 시장은 1인 시위와 기자회견 등을 통해 "위법한 감사이고 지방자치권을 침해하고 있다"며 도의 감사를 거부하고 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윤석열 킹메이커들
  2. 2 셀트리온 치료제, 전문가들에게 물었더니... "한국은 다를 수 있다"
  3. 3 중학생 딸 폰에 저장된 연락처 '좀 급한 듯'... 뭔가 봤더니
  4. 4 미국을 더 처참하게... 트럼프는 모든 게 준비돼 있다
  5. 5 30여년의 '두 집 살림', 그렇게 키워낸 아이가 수백명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