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안양동안을] 민주당 이재정 48.3%, 통합당 심재철 35%

중앙일보 - 입소스 3월 31일

등록 2020.03.31 14:42수정 2020.03.31 14:42
0
원고료로 응원


4.15 총선 경기 안양동안을 지역구 여론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후보 48.3%, 미래통합당 심재철 후보 35%, 정의당 추혜선 후보 6.4%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중앙일보가 입소스에 의뢰해 지난 24일부터 25일까지 경기도 안양시동안구(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조사방법은 유선전화면접 20.0% 무선전화면접 80.0% 비율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의뢰기관 : 중앙일보
조사기관 : 입소스
조사대상 : 경기도 안양시동안구(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남녀
조사일자 : 2020-03-24 ~ 25
응답률 : 10.2%
조사방법 : 유선전화면접 20.0% 무선전화면접 80.0%
가중값 산출 및 적용방법 : 성별, 연령별, 지역별 가중값 부여(2020년 2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 셀가중
표본크기 : 501명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에 ±4.4%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이 기사는 연재 4.15총선 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윤석열의 유통기한
  2. 2 30여년의 '두 집 살림', 그렇게 키워낸 아이가 수백명
  3. 3 '징역 2년 6개월' 이재용, 3년 만에 재수감... 형량은 반으로 깎였다
  4. 4 [단독] 양정철, 이낙연 만나 '사면론' 제안했다
  5. 5 "책상 위에 칼 꽂고... 젊은 아가씨는 청바지에 오줌을 쌌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