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위] 검찰 조국 수사와 공수처법 통과 - 2019

등록 2020.02.20 10:13수정 2020.02.20 10:13
0
원고료로 응원

ⓒ 이희훈

2019년 8월 27일 검찰은 청문회도 열리기 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관련 의혹 수사에 돌입했고, 청문회 당일에는 배우자 정경심을 전격 기소했다. 초유의 수사였다. 검찰개혁의 적임자에서 피의자로 전락한 조국은 취임 한 달 만에 물러난다. 두 달 뒤 국회는 천신만고 끝에 공수처법, 검경수사권조정법을 연이어 통과시킨다. 사상 처음으로 검찰의 기소독점이 깨진 날, "눈물이 핑 돈다"던 조국은 이제 '피고인'으로 법정에 선다. ★ 박소희 기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AD

AD

인기기사

  1. 1 대권선호도 1위 이낙연 대항마, 도대체 누구냐
  2. 2 [단독] 이용수 할머니 수양딸 "기자회견문, 내가 대신 정리해 썼다"
  3. 3 보수언론이 극찬한 흙수저 당선자 "좀비정당 지적, 아팠다... 사람 살리는 정치 할 것"
  4. 4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이렇게 생각하면 어떨까요
  5. 5 "윤미향 사퇴" 70.4%... 여권 지지층의 복잡한 속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