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직원들, 영화'봉오동 전투'단체관람

등록 2019.08.28 10:17수정 2019.08.28 10:17
0
원고료주기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광복 74주년을 맞이하여 직원들의 역사의식 함양을 위해 영화 <봉오동 전투>를 단체 관람한다.

박종훈 교육감을 비롯한 본청 직원들이 참여하는 이 행사는 '문화가 있는 날'인 28일 오후 7시 롯데시네마 창원점에서 열린다.

원신연 감독이 연출하고 유해진, 류준열 등이 출연한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들의 전투를 그린 영화이다.

박종훈 교육감은 "<봉오동 전투>를 통해 올바른 역사 인식과 독립군들의 희생을 기억하고, 항일 독립운동 정신을 기리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추미애가 쓸 수 있는 '카드'가 있다
  2. 2 인헌고 학생, 교사 출근 저지하고 "교감 내쫓아라" 조롱
  3. 3 2003년 강금실과 2019년 추미애, 같은점과 다른점
  4. 4 주옥순 엄마부대 대표를 검찰로 넘긴 이 장면
  5. 5 [단독] "숨진 수사관, 울산지검 조사 후 너무 예민... 잠도 못 잤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