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정명훈, 어제는 검찰 오늘은 경찰 출석

'항공료 횡령 혐의' 종로경찰서 출석... "나보다 조사하는 사람들이 더 불쌍"

등록 2016.07.15 11:01수정 2016.07.15 11:01
0
원고료로 응원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아래 서울시향)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 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정명훈 전 감독은 '항공권 횡령의혹'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은채 "어제 검찰 조사 과정에서 늦은 시간까지 조사를 받았는데 조사받는 나보다 조사하는 사람들이 불쌍해 보였다"며 "우리나라의 상황에 대해 많은 것을 배웠다"등의 답변만을 남긴 채 경찰서로 들어갔다.

한편 정명훈 전 감독은 지난해 서울시향으로부터 업무용 항공권 1300만 원 어치를 부당하게 청구해 챙겼다는 서울시 감사 결과를 토대로 시민단체로부터 '횡령 혐의'로 고발당했다.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a

'항공료 횡령 혐의'로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한 정명훈 전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경찰조사를 받기 위해 15일 오전10시경 서울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최윤석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현장이 좋아 사진이 좋아... 오늘도 내일도 언제든지 달려갑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대낮 술집서 펼쳐진 풍경... 한 교사의 용기가 가져온 기적
  2. 2 '정치인 윤석열'의 선배들
  3. 3 결국 윤석열이 원하는 것... 놀라운 장면들
  4. 4 인천의 '돌대가리'로 불린 교장이 학교에서 벌인 일
  5. 5 승리 회견서 '울컥'한 오세훈 "안철수를 믿는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